무어라 할 말이 없습니다.

자꾸 눈물만 나구요

헛된 희생이 되지 않게 우리 모두가 다시 깨어나는 계기가 되기를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