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오늘 새벽3시경부터 살살 진통이 오더니 8시경엔 5분 ..7분..
점점 진통의 강도가 세어지고  이슬도 많이 비치기 시작했어요.
조산원엔 10시 경에 도착하셨답니다.
출산교실에서 배운 여러가지들을 잘 하셨구요.
그것중에 아가가 나온후 두분의 계속된 노래는 꽃잎의 울음을 잠재웠답니다.
꽃잎이는 얼굴을 찡그리다가도 아빠의 목소리엔 두눈을 크게뜨고 금방얼굴이 편안해 져서 아빠를 놀라게 했어요.
젖물기도 너무 잘하구요..

외할머니께서 꽃잎이가 나오자 눈물을 훔치셨어요.
외할아버지께 전화를 드리니 목소리를 높여 대견하다고 말씀 하셨답니다.

온가족의 행복을 기원합니다

선영

2004.03.22
14:32:16
(*.120.73.10)
저와 출산교육을 같이 받았던 분 아니신가요?? 꽃잎이라는 태명이 왠지 낯익어서.. 출산 축하드려요..

김옥진

2004.03.22
18:24:49
(*.94.222.25)
네 ...맞아요..선영씨도 잘 하실 수 있을꺼예요..
병원진찰은 잘 받고 계신지요..
막달이 다되가는데 어찌지내시는지 궁굼해요..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조회 수
한미예님 둘재 경원이가 탄생했답니다.2004년 4월 7일... file 관리자 825
이진선님의 복땡이가 세상에.....2004년 4월1일 오전 7... file 관리자 953
이화영님과 윤명철님의 둘째가 태어났어요..2004년 3월... file 관리자 902
김미녀님의 아가 총총이가 힘들게 세상에 나왔답니다 ... file 관리자 1241
원욱이 동생이 태어났어요..2004,3,29,아들입니다.. file 관리자 809
강곤애 ,김종수님의 둘째 아드님 탄생이요~~2004,3,22,... file 관리자 932
꽃잎이 탄생했어요..이은정 이유수님의.. [2] file 관리자 1015
콩이엄마가 드디어 콩이를 낳으셨어요.. file 관리자 841
정연승,최동조님의 둘째 아가가 태어났어요... file 관리자 964
이미선 ,박영창님의 공주 탄생이요... file 관리자 720